미국

국가

ipnavi

IP Trend

IP-DESK

판결기본정보
[NY IP-DESK] 구찌社, 포에버21社 상대로 소송 강도 높여
작성자 미국 등록일 2017-10-31
​구찌社, 포에버21社 상대로 소송 강도 높여

구찌社는 포에버21社를 상대로 구찌社의 주요 디자인인 ‘파란색-빨간색-파란색’ 스트라이프 디자인과 ‘초록색-빨간색-초록색’ 스트라이프 디자인을 보호하고자 포에버21社를 상대로 소송 제기함.


구찌社의 시그니처 웹 스트라이프 디자인을 포에버21社에서 그대로 배껴 디자인에 적용했다고 주장함.


이로써 포에버21社는 최근 퓨마社, 아이다스社, 마라 호프만 등과의 소송에 이어 구찌社의 소송에대응해야 할 위치에 처해짐. 


구찌社가 승소하기 위해 증명해야 할 것은 구찌社 등록 마크가 실제로 구찌社의 것임을 밝혀야 함. 이를 위해서는 소비자가 포에버21社의 제품을 봤을 때 구찌社 제품으로 착각할 확률이 크다는 것을 증명해야 함. 즉, 해당 제품을 소비자가 보았을 때 '포에버21社와 구찌社가 콜라보레이션(collaboration)을 하는 것'이라고 생각하게 할 수 있으면 됨.


포드햄 로스쿨에서 Fashion Law Institute의 이사 겸 교수인 Susan Scafidi 씨는 구찌社의 스트라이프 디자인은 워낙 인지도가 높기 때문에 논의의 여지가 없는 것 같다는 견해를 밝힌바 있음.


그럼에도 불구하고 포에버21社가 왜 굳이 이 소송을 진행하는지에 대해서, Scafidi 교수는 다음과같은 견해를 밝힘:

  • 포에버21社는 타 럭셔리 브랜드들에게 포에버21社를 상대로 조치를 취하거나 소송을 해온다면 포에버21社는 공격적으로 대응함으로 소송비용이 높아진다는 것을 알리기 위함

  • 포에버21社는 남의 디자인을 배낀 도둑 기업이 아닌 피해자 기업이라는 것을 알리기 위함

출처원: https://www.businessoffashion.com/articles/news-analysis/gucci-escalates-legal-battle-with-forever-21

목록

해당 콘텐츠/담당자
담당부서 : 코트라 해외지재권보호사업단 | 담당자 : 이민기 해외협력관 메일 보내기